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엔비티(NBT) 사이트 정보

전화
1522-1859
팩스
02. 522. 1859
주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347길 101 조이빌딩
발행,편집인
(주)엔비티 박수근
Copyright (c) NBT Inc. All rights reserved.

언론보도

2020. 10. 29 [헤럴드경제] “엔비티, 한국의 라쿠텐 되겠다”

2020.10.29

“모바일 포인트 플랫폼이라는 독창적인 사업모델을 갖고 있고, 8년 간 쌓은 역량을 기반으로 1위 사업자로 시장을 선도하고 있습니다. 상장 후 적극적인 인수합병(M&A)과 투자로 사업 포트폴리오를 확장하고 포인트 생태계를 구축하겠습니다.”

오는 12월 사업모델 특례상장으로 코스닥에 입성하는 모바일 포인트 플랫폼 기업 엔비티의 박수근(사진) 대표가 최근 헤럴드경제를 만나 이같이 포부를 밝혔다.

엔비티는 2012년 세계 최초 스마트폰 잠금화면 플랫폼 캐시슬라이드를 만들어 포인트 광고 시장 40%를 차지하는 1등 사업자로 성장한 회사다.

2018년에는 모바일 포인트 통합 솔루션 서비스인 애디슨 오퍼월 출시를 통해 B2C에서 B2B로 사업영역을 넓혔다. 네이버웹툰 쿠키·쿠키오븐이 대표적으로, 이후 네이버페이, 언니의 파우치 등 30여곳의 파트너사를 보유하고 있다.

박 대표는 “모바일 시장이 성숙기에 진입하면서 기존 유저의 충성도를 강화, 락인시키고 이를 기반으로 한 수익화에 관심이 많아지고 있다”며 “실시간으로 어떤 유저가 어떤 상황에서 서비스를 이용하는지 알 수 있는 트래킹 시스템과 8년 간의 포인트 광고 운영 노하우, 특허와 지식재산권(IP) 등을 갖고 있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인터뷰 전문

TOP